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경제 유통
종근당 ‘비타브리드 듀얼세럼’, 피부 속까지 비타민C 공급

[시사브레이크 = 이관희 기자]  

종근당 ‘비타브리드 듀얼세럼’

종근당이 공급하는 미백, 주름개선 기능성 화장품 ‘비타브리드 듀얼세럼’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비타브리드 듀얼세럼은 비타브리드와 펩타이드 복합체가 피부 속에서 작용하고 피부에서는 천연 유래 추출물이 미백, 주름개선 효과와 함께 수분과 영양을 공급한다.

비타브리드는 세계 3대 소비재 품평회인 벨기에 몽드 셀렉션에서 2년 연속 그랜드 골드상을 수상한 브랜드다. 국내 화장품 브랜드 최초로 미국 명품백화점 ‘바니스 뉴욕’에 입점했다. 판매 개시 이틀 만에 주력제품이 매진되는 기록을 남겼다.

제품의 주성분은 비타브리드와 펩타이드 복합체. 비타민C와 미네랄, 피부속에서 콜라겐을 형성하는 펩타이드가 결합해 외부 자극에 파괴되지 않고 피부 속에 전달된다. 이온 교환방식으로 피부 속 노폐물을 제거하고 그 자리에 비타민C와 펩타이드를 공급한다. 특히 원료가 인체에 안전하게 전달되도록 돕는 LDH 기술로 비타민C가 피부 안에 12시간 이상 지속적으로 공급된다.

비타브리드 듀얼세럼은 피부 임상 전문 기관에서 피부주름개선, 탄력개선, 저자극 테스트 등을 통해 효능과 안전성이 입증됐다. 신선도를 유지하기 위해 비타브리드와 천연 유래 추출물이 용기 안에서 분리됐다가 사용할 때 바로 혼합될 수 있도록 특수 용기를 적용했다.

종근당 관계자는 “기존 비타민C 제품들은 외부 자극에 산화되고 피부 안쪽에 공급되지 못해 효능을 보기 어려웠다”라면서 “첨단 바이오 기술이 적용된 비타브리드가 피부 속까지 비타민C 효능을 전달해 종합적인 피부관리를 도울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관희 기자  kwanheelee@sisabreak.com

<저작권자 © 시사브레이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