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정치 청와대
文대통령, 16일 여야5당 원내대표 오찬 통해 '협치' 모색

[시사브레이크 = 조필만 기자]  

청와대 "9워 국회 앞두고 민생경제 현안 논의"
"한반도 평화 정착 위한 초당적 협력 요청도"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3월 여야5당 대표들과 만나 자리를 이동하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16일 여야 5당 원내대표를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갖고 '협치'를 도모한다.  

한병도 정무수석비서관은 13일 춘추관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이 오는 16일 여야 5당 원내대표를 청와대로 초청해 대화를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한 수석은 "이번 화두는 대통령이 강조해 온 국회와의 협치를 보다 강화하기 위한 차원에서 추진하는 것"이라면서 "8월 임시국회와 9월 정기국회를 앞두고 민생경제 현안과 법안에 대한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초당적 협력 방안도 논의할 계획"이라고 부연했다.

조필만 기자  filmanjo@sisabreak.com

<저작권자 © 시사브레이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