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날씨
미세먼지에 일부 수도권 지역은 황사 영향권중국 요동반도 발원 황사 서해로 남아…오늘 낮부터 내일 새벽까지 주의해야

[시사브레이크 = 권지은 기자]  

미세먼지 수준도 수도권 포함 '보통' 혹은 '나쁨'

27일 낮부터 미세먼지에 중국 내몽골 지역에서 발원한 황사까지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황사는 서쪽 지역을 중심으로 28일 새벽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미세먼지 수준 역시 수도권을 포함해 전국 곳곳에 '나쁨' 수준이 계속될 것으로 예측됐다.

시사브레이크 DB

기상청은 이날 중국 요동반도 북쪽에서 시작된 황사가 오후부터 차차 아래로 내려오면서 동쪽과 중국 연안 쪽으로 빠지는 사이에 우리나라가 위치해 영향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난 26일 중국 내몽골 부근에서 발원한 황사는 대부분 저기압 후면을 따라 동진해 중국 북동지방을 지날 것으로 예상되는 대목이다.

그 중 일부가 서해상으로 남하하면서 27일 낮부터 28일 새벽 사이 서해도서와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나타날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기상청은 "서쪽지방인 만큼 서울과 수도권, 전라도, 충청남도 등을 중심으로 영향을 미칠 것"이라면서 "27일 낮부터 28일 새벽에서 아침까지는 황사 영향을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은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미세먼지도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보됐다.

수도권·강원영서·충청권·전북·경북의 미세먼지는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기상청은 그 밖의 권역에서도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날 가능성이 점쳐진다.

권지은 기자  jieun@sisabreak.com

<저작권자 © 시사브레이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