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산림청 헬기 한강 추락] 1명 사망·1명 부상강동대교 인근서 산불진화용 담수중 …'심정지' 정비사 병원이송 과정서..

[시사브레이크 = 김수정 기자]  

1일 오전 11시20분께 경기도 구리시 강동대교 북단 한강에 산림청 소속 헬기가 추락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

1일 오전 11시20분께 경기도 구리시 강동대교 북단 한강에 산림청 소속 헬기가 추락해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당국과 경찰, 그리고 산림청에 따르면 약 1시간 동안 실종 상태였다가 마지막에 발견된 정비사 윤모(43)씨는 강동경희대병원으로 이송되던 도중 숨을 거뒀다.

먼저 구조된 기장 김모(57)씨, 부기장 민모(47)씨는 각각 강동경희대병원, 강동성심병원으로 이송됐으며 생명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헬기 추락 위치는 강동대교 북단 덕소 방향 약 1.5km다. 구조대는 가래여울 마을 강가에 자리를 잡았고, 12시30분께 구조작업을 마쳤다.

이날 추락한 헬기는 산림청 소속 카모프 KA32로 서울시 노원구 월계동 영축산 산불진화를 위해 오전 10시52분께 김포공항에서 이륙했다.

이에 대해 산림청 관계자는 "영축산 산불 진화를 위해 담수 중이던 산림헬기"라고 설명한 뒤, "정확한 사고경위 등을 확인 중에 있다"라고 말했다.

김수정 기자  sjkim@sisabreak.com

<저작권자 © 시사브레이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